애니멘토 - 책읽고 토론하는 직업, 북토론, 멘토상담, 성공사례 따라하기, 평생직업
상담안내
keyboard_arrow_right
02-397-1000 건 뒤, 0번 + 멘토 고유번호 3자리 누름
닫기

선불바로상담 안내

선불바로상담 이렇게 이용하세요!
1. 선불결제로 상담시간을 충전하세요.
2. 원하는 멘토상담사의 프로필과 고유번호를 확인하세요.
3. 02-397-1000전화, 안내에 따라 0번 + 고유번호 3자리를 누르세요.
4. 멘토상담사와 전화 연결되면 편안하게 상담하세요.
선불바로상담 이용요금 안내
선불결제하시면 상담시간이 자동 충전됩니다.
충전된 상담시간을 모두 사용하면 자동으로 상담이 종료됩니다.
안내된 결제금액은 VAT 별도 요금입니다.
충전시간 이용요금 (VAT별도) 30초당 기준요금
15분 21,000원 700원
30분 42,000원
60분 84,000원
닫기

선불예약상담 안내

간편한 예약상담 편안하게 이용하세요.

원하는 멘토상담사와 원하는 시간에 1타임 17분 상담 가능, 최대 3타임 예약 가능
2~3타임 연속 예약 시, 34~51분 연속상담 가능

선불예약상담 이용방법
1. 상담사 목록에서 원하는 멘토상담사의 '예약상담' 버튼을 누르세요.
2. 원하는 예약시간을 선택 하신 후, '예약하기'를 눌러주세요. (3타임까지 연속선택 가능)
3. 예약상담 이용료를 결제하세요.
4. 상담예약 후, 정확한 예약시간에 02-397-1000 걸면 예약하신 멘토상담사와 자동연결 됩니다.
선불예약상담 이용요금 안내
예약상담 1타임에 최대 17분 상담 가능
예약타임 구분 이용요금 (VAT)별도 30초당 기준요금
1타임 예약 (17분) 23,800원 700원
2타임 예약 (34분) 47,600원
3타임 예약 (51분) 71,400원
예약상담 유의사항
1. 선불예약상담은 고객님이 이용하지 않아도 선생님께 상담료를
지급하는 제도입니다.
2. 예약시간 만 하루(24시간) 전 취소 시 전액 환불되나, 24시간 이내의 당일 예약은
취소 불가합니다.
3. 예약시간에 맞추어 전화를 걸면 최대 17분 상담가능 하며 늦을수록 상담시간이 차감됩니다.
4. 예약신청 등록은 30분전까지 가능하며, 상담 이용은 정확한 예약 시간부터 가능합니다.
5. 예약 문화 정착을 위해 예약신청 등록 후 5분 이내 결제가 이루어지지 않으면 자동취소 됩니다.
6. 선불상담 결제로 충전된 시간은 예약 및 바로상담서비스 병행 이용이 가능합니다.
7. 고객님 사정으로 상담 중 일시 중단되었을 경우, 바로 전화를 걸면 남은 시간 이용 가능합니다.
8. 원활한 예약서비스 이용을 위해 회원가입 후 이용 하시길 권장 드립니다.

*고객센터: 02-737-7365 (월 ~ 금 10:00 ~ 16:00)
※ 고객센터 운영시간이 한시적으로 변경 되오니 이용에 참고 바랍니다.

  • 너 자신을 아프게 하지 마라
    안젤름 그륀著
    더 많은 이가 각자의 내면 안에 있는 힘을 발견하고, 아무도 빼앗아 갈 수 없는 참된 자유를 누릴 수 있게 되기를...
    “자기 자신 외에는 아무도 상처 주지 않는다” 안젤름 그륀 신부는 우리가 우리 자신을 어떻게 대해야 하는지, 성경과 교부들의 말씀에서 길어 올린 깊은 지혜를 들려준다. 이제는 자신에게 상처 주는 일을 멈추고 참된 자유를 체험하기 위하여, 그 지혜에 귀 기울여보면 어떨까? 우리는 흔히 누구 때문에 또는 어떤 상황 때문에 내가 상처를 입는다고 여긴다. 그러나 안젤름 그륀 신부는 그렇지 않다고 말한다. 이는 단순히 그의 말이 아니라, 성경이 우리에게 전하는 메시지이며 또한 초기 그리스도교 교회의 체험이기도 하다. 다른 무엇이 우리를 아프게 할 수 없고 오직 우리 자신만이 우리에게 상처를 준다는 말은, 우리가 그만큼 자유로운 존재라는 의미이다. 그 어떤 고통이 나의 삶을 뒤흔들어도, 나는 상처받지 않을 자유를 지닌 존재이다. 왜? 하느님께서 내 안에 계시기 때문이다. 하느님의 모상대로 창조된 모든 인간의 내면에는 그 누구도 침범하거나 훼손할 수 없는 절대 순수의 영역이 있다. 바로 하느님께서 머무시는 자리이다. 완전한 자유, 즉 내가 상처받기를 거부할 수 있는 자유가 있는 곳이다. 그러므로 “너 자신을 아프게 하지 마라”라는 말은, 고통을 회피하라는 의미가 아니라 하느님께서 머무시는 그곳으로 가서 그분과 일치하라는 뜻이다. 우리를 창조하신 그분 안에서 우리는 참된 내적 자유를 누릴 수 있고, 그 자유는 고통에 맞설 힘을 우리에게 준다. 고통 없는 삶은 있을 수 없다. 문제는 그 고통을 어떻게 받아들이느냐이다. 그것은 전적으로 내 선택에 달렸다. 우리는 고통을 통해 성장하기를 선택할 수도 있고, 고통으로 인해 상처받기를 선택할 수도 있다. 참으로 하느님과 일치한 사람은 결코 자신이 상처받도록 내버려두지 않는다. 그것을 선택할 리가 없다. 하느님께서 그것을 원하지 않으시기 때문이다.
위 책 내용에 대한 마음치유 고민상담사